home
커뮤니티 / COMMUNITY
자유게시판

오피사이트

작성자 오피사이트
작성일 20-12-10 12:57 | 조회 396

본문

어제 정다운대표님 방문기입니다. 30명 가까이 되는 언니들 봤는데 그중에 제 눈을 

 

사로잡은 세연이랑 놀고왔습니다. 귀여운 외모에, 슬래머 타입의 몸매가 취향에 

 

맞았습니다. 룸 들어와서 같이 놀아본이까 외모 만큼이나 이쁜 짓 잘 하는 언니더군요. 


https://oppangpang.com

 

먼저 오픈하고 달라붙더니만 온몸 동원한 애교 공세에 정신을 못차렸네요. 좀 짖궂은 

 

손길에도 살짝 앙탈부리며 튕기는 척 하다가도 끝내 다 주는 모습이 좋았습니다. 

 

알까지 빨아주는 립서비스로 한발 빼고 연애하러 올라갔습니다. 애프터에서는 귀여운 

 

외모와 반전되는 섹스킬로 저를 압도했습니다. 위에 올라타서 포인트만 정확히 찝어서 

 

애무해주는 것도 그렇고, 대딸해주는 손놀림이 야해서 하마터면 거기서 쌀 뻔 했습니다. 

 

살짝 만져주고 반응 올라오는 거 확인한 뒤에는 언니 안쪽으로 돌입! 안쪽은 뜨겁고 잘 쪼여서 

 

저를 짐승으로 만들기 충분했습니다. 이쁜 신음소리가 애인같은 섹반응에 취해서 시간 

 

꽉 채워 연애하고 왔네요. 막판에 여성 상위로 허리 돌려줄때는 진짜..물을 짜내가는 줄알았습니다. 

 

자기 가슴 주무르면서 저 내려다보던 언니 얼굴이 기억나는군요. 재밌었습니다^^